법정 스님 말씀, 살아 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 중에서

법정스님께서 해 주신 지혜의 말씀입니다.  법정 스님께서 우리에게 살면서 어떻게 해야 할지를 알려줍니다. 무척이나 쉬운 것 같지만 실제로는 살면서 행하기가 어렵기도 한 것이 진정한 사랑과 행복을 찾는 것입니다. 


꽃


법정스님 말씀


알베르 카뮈는 말했다.

'우리들 생애의 저녁에 이르면,

우리는 얼마나 타인을 사랑했는가를 놓고

심판 받을 것이다.'


타인을 기쁘게 해줄 때

내 자신이 기쁘고,

타인을 괴롭게 하면

내 자신도 괴롭다.


타인에 대해 따뜻한 마음을 가지고 있으면

그 타인을 행복하게 할 뿐 아니라

내 자신의 내적인 평화도 함께 따라온다.


감정은 소유되지만 사랑은 우러난다.

감정은 인간 안에 깃들지만

인간은 사랑 안에서 자란다.


법정 스님 : 살아 있는 것은 다 행복하라 중에서-


댓글 쓰기

0 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