잘 익은 수박 고르는 법, 단 수박 고르기, 수박 살 때 알아두면 좋은 팁

여름에 더울 때 시원한 수박 한 조각이 그리울 때입니다. 수박은 여름의 대표적인 과일입니다. 그런데 최근 수박 값이 너무 비싸져서 예전과 같이 선뜻 사먹기도 부담이 큰데 기왕에 수박을 사서 먹으려면 정말 잘 익은 수박을 잘 골라야겠습니다. 큰 마음을 먹고 비싼 돈 주고 샀는데 수박이 잘 익지 않았다면 이것 또한 낭패입니다. 

비싼 값을 지불하고 수박을 산다면, 정말 맛있는 수박을 골라야 하는데 여기에 잘 익은 수박을 고르는 비법을 알려드립니다.


수박


수박 고르는 법

꼭지가 선명하고 검은 줄무늬가 뚜렷해야 합니다.

수박의 겉 모습을 보고 우선 크기가 크고 껍질이 얇고 탄력이 있어야 좋은 수박입니다. 수박의 껍질에 반질반질한 윤기가 나면서 검은 줄무늬가 진하고 고르게 난 것이 좋습니다. 보통 하우스에서 촉성 재배를 하여 조기 출하하는 수박은 연한 연두색을 띱니다. 수박의 검은 줄무늬 색이 짙은 것이 맛있는 수박입니다.

꼭지가 마르지 않아야 합니다.

싱싱하고 잘 익은 수박을 고르려면 수박의 겉 모습을 잘 보시기 바랍니다. 수박은 꼭지부터  봐야 합니다. 수박은 일단 따면 꼭지부터 서서히 수분이 마르기 때문에 길이나 모양에 상관없이 꼭지의 상태로 그 신선도를 알 수 있습니다. 최근에 딴 수박이라면 당연히 꼭지도 마르지 않은 상태일 것입니다. 꼭지가 마르지 않고 녹색을 띠었다면 싱싱한 상태입니다. 그런데 만일 꼭지가 갈색 또는 거무튀튀한 색으로 변해있고 바삭하고 건조한 상태라면 이미 딴 지가 한참 된 수박입니다.

수박의 배꼽 꼭지가 작은 것이 좋습니다.

수박의 배꼽 꼭지를 잘 보시기 바랍니다. 만일 수박의 배꼽 꼭지가 크다면 내려 놓으시고 다른 작은 것을 찾아보시기 바랍니다. 수박의 배꼽이 작은 것이 달고 맛있는 수박입니다. 배꼽이 큰 수박은 수정이 늦었거나 또는 꽃이 멀리 달려 있어 맛이 없을 수 있습니다.

수박을 두들겨서 청명한 '통통' 소리가 나면 좋습니다.

사람들이 보통 수박을 고를 때 제일 잘 아는 방법일 수 있는데 일단 톡톡 수박의 겉을 두드리면 그 소리가 납니다. 맛있는 수박을 고를 땐 두드려 봐야 한다는 이야기가 아주 그럴듯합니다. 살짝 두드렸을 때 '통통' 하는 청명하고 맑은 소리가 나면 좋은 수박입니다. 만일 수박에서 퉁명한 소리가 나거나 또는 둔탁한 소리가 나면 상태가 좋지 않습니다. 그리고 너무 익어버린 수박은 '퍽퍽' 하는 둔탁한 소리가 나니 이 점 미리 알아두세요. 잘 익고 속이 꽉 찬 수박은 "통통통", "탕탕탕" 처럼 맑은 장구 소리가 나니 꼭 두드려 보시기 바랍니다.

수박의 형태가 동그란 것이 더 달고 맛있습니다.

수박을 잘 보면 모양이 다른 것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. 수박이 긴 타원형 형태가 있고 아주 동그란 형태가 있습니다. 그런데 동그란 것은 암컷 수박으로 타원형 수컷 수박보다 당도가 높습니다. 동그란 것이 암컷 수박, 길쭉한 것이 수컷 수박인데 암컷 수박이 당도가 더 높다고 하니 이왕에 사는 것 동그란 것으로 고르기 바랍니다.

수박의 겉 면에 하얀 가루 같은 것이 보인다면 그것이 달콤한 수박입니다.

수박의 달기를 알려면 겉면에 하루 설탕 가루 같은 것이 은근하게 보이는지 보시기 바랍니다. 수박의 당도가 높으면 겉면에 내부의 단 성분이 밖으로 배출되어 껍데기 허옇게 보입니다. 이런 수박이 무척 달고 맛있습니다.

수박의 배꼽 꼭지가 푹 들어간 것이 맛있습니다.

수박의 배꼽 꼭지를 유심히 튀어난 것은 내려 놓으시기 바랍니다. 꼭지가 음푹 들어간 형태를  찾아 보시기 바랍니다. 이것이 훨씬 달고 맛있습니다.

By COnline.com

댓글 쓰기

0 댓글